30 Nov
30Nov

 블랙잭(21) 게임은 범지구적으로 가장 유명하고 널리 행해지고 있는 카드 게임중 하나일 것이다.

 오늘 시간에는 블랙잭의 유래데 대하여 알아보고 어떻게 블랙잭이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는지에 대하여 알아보고 블랙잭 게임이 어쩌다 전 세계 카지노 시장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게임 중 하나가 되었는지에 대하여 알아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자.


탄생과 21점 놀이

 블랙잭 게임은 과거로 치자면 가장 유사한 게임인 21점 놀이를 통하여 오늘날의 블랙잭으로 다시 탄생 하게 되었다고 얼리 알려져 있는 것이 보통이지만 21점 놀이의 탄생 자체는 다소 논쟁의 여지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아직 제대로 된 사실이 밝혀지지 않았다고 할 수 있다.

  일부 역사가들은 21점 놀이가 고대 로마 시대에 처음 시작되었으며 당시에는 숫자를 표현하기 위해 오늘날의 카드 대신 나무 블록을 사용하여 그곳에 숫자를 새겨 사용했다고 주장하지만, 이는 우리가 타임머신이라도 타고 돌아가 보지 않는다면 정확히 알 수 없는게 사실이다.



21점 게임은 18세기 초기에 프랑스의 카지노에서 처음으로 플레이된 것으로 보여진다.


 21점 게임라는 이름의 카드 놀이는 스페인의 소설가인 미겔 데 세르반테스가 쓴 단편 소설인 세비야의 건달들에 처음으로 기록되게 되는데 이 책은 1613년의 소설들의 모음집인 모범소설이란 곳에 실렸고 1601년에서 1602년 사이에 쓰여진 것으로 추정되게 된다.

 돈키호테를 쓴 작가로 유명한 세르반테스 열정적인 도박사였으며 이 이야기 속에는 세비야에 사는 두 노동자의 카드 게임이 등장하게 된다. 

 그들은 베인티우나에서 능숙하게 속임수를 사용하는데 책에 언급된 이 게임의 목표는 21점을 넘지 않고 도달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으며 에이스 카드는 1 또는 11의 두 점수중 플레이어가 고를수 있게되는 특성을 가지게 된다. 

 이것을 근거로 하여 이 21점 게임은 적어도 17세기 초부터 카스티야에서 행하고 있음을 알 수 있고, 이후 프랑스와 스페인에서 출판된 작품에서도 또다시 21점 놀이가 언급되며 그 시기에 해당 게임이 존재했다는 근거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이 21점 게임이 정확히 언제부터 시작 되었는지 현재에서 특정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정확한 플레이한 시기는 알 수 없지만 현대로 오게되면서는 조금더 명확해지게 된다. 

 21점 놀이는 18세기 초에 프랑스의 어느 한 카지노에서 처음으로 플레이된 것으로 보여진다 . 프랑스판 21점 놀이는 Vingt-et-un으로 불리었으며 이 게임은 베인티우나의 요소들과 Chemin de fer(후에 바카라의 전신중 하나)와 Ferme를 포함하여 다른 인기 있는 지역의 카드 게임들의 특성을 서로 결합시키게 된다.

 이 게임은 루이 15세의 통치 기간동안에 왕실에서 정기적으로 행해질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고 전설처럼 전해지고 있는데 유럽 전역에서 다양한 종류의 버전으로 게임이 등장하기 시작하게 된다.



미국에서의 21 놀이의 인기와 블랙잭의 탄생

 위에서 설명 했듯이 21점 놀이는 18세기에 프랑스 등지에서 유행을 타기 시작하게 되는데 이기시 유럽은 식민지 개척에 혈안이 되어 있었다.

 이러한 식민지 개척과 더불어서 북아메리카 대륙에 21점 놀이는 식민지 개척자들의 호의로 첫발을 내디게 되었다.

 이 게임은 북아메리카 대륙에서도 똑같이 엄청난 인기를 누리게 되었고, 1820년에는 미국에서 도박이 처음으로 합법화된 뉴올리언스 주에서 개장한 많은 카지노에서 행해지게 된다.


카지노는 수익성 보너스로 블랙잭 게임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이 게임은 1854년 프랑스에서 네바다 시티로 이민 온 것으로 추정되는 한 여성에 의해 전국적인 인기를 끌게 되는데 숙련된 카드 딜러였던 그녀는 도시에 카지노를 열게 되었고, 플레이어들이 먼 거리를 돌아다니며 구경하던 당시 여성 딜러는 굉장히 희귀했기 때문에 빠른 시기에 엄청난 인기를 끌게 되었다.

 이 프상스 여성은 입술 위에 수염이 있었고, 카드를 유려하고 아름답게 다룬다는 이유로 '마담 콧수염' 이라는 별명을 얻기까지 했다고 한다.

 그녀는 1879년도에 사망하게 되지만 이 여성의 카지노는 20세기까지 선풍적인 인기를 얻으며 계속 성장하게 되었고 그 규칙이 현대의 블랙잭으로 서서히 진화되게 되면서 21점 게임의 인기도 더 높아졌다고 보고 있다.

 21점 게임이 오늘날 사용되는 블랙잭이라는 명칭으로 바뀐 이유에 대해서는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는 이러한 블랙잭이라는 명칭이 제1차 세계 대전 즈음에 와서야 시작된 핸드 라운드에서 승리한 플레이어들에게 더 많은 수익성 보너스로 에이스 오브 스페이드와 블랙 잭을 제공한 카지노들 사이에서 출현한 것으로 추정되어 지게 된다.

 

마치며

 오늘날 블랙잭이 더욱더 인기를 끌수 있었던 이유는 라이브 스트리밍 시스템을 통하여 실시간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그 규칙 자체가 굉장히 간단한데에서 기인할 것이다.

 언제나 우리가 카지노 게임을 즐기는 이유는 수익 창출을 위해서 이지 폐가망신을 하기 위해서란 것을 잊지말고 스포츠토토가 되었든지 카지노 게임이 되었던지 안전한 배팅과 자신만의 노하우로 카지노를 상대로 수익을 창출 하도록 해야할 것이다.


댓글
* 이메일이 웹사이트에 공개되지 않습니다.